진안군, 용담면 직원들이 용담교 자살기도자 목숨구해 주민들 칭송

배상현.진연호.장영호...구출자들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5/29 [05:29]

진안군, 용담면 직원들이 용담교 자살기도자 목숨구해 주민들 칭송

배상현.진연호.장영호...구출자들

이영노 | 입력 : 2020/05/29 [05:29]

좌부터 진연호, 장만호, 배상현...사진=강현덕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진안군 용담댐에서 용담면 공무원들이 발 빠른 대응으로 용담대교 아래 익수자를 구했다.

 

사고는 28일 오전 7시 12분경 용담면 배상현 민원팀장과 진연호 산업장은 용담면에서 자체적으로 운영 중인 ‘1시간 빠른 민원실’운영을 위해 일찍 출근 하던 중 용담대교 위에 차를 세워놓고 울고 있는 사람을 발견하고 다리 밑 익수자가 보여 재빨리 인근 마을에 배를 가지고 있는 주민에게 연락하고 인근 마을에 살고 있는 환경미화원 장영호씨와 함께 배를 운행하여 익수자를 무사히 구출해 냈다.

 

또한 구출 과정에서 배를 띄우러 간 사이 진연호 산업팀장이 평소 차량에 휴대하고 다니던 구명조끼를 지나가던 한장문(35세, 무주군 적상면 거주)씨가 물에 뛰어들어 인명 구조에 힘을 보탰다.

 

익수자는 가정불화로 자살을 기도한 최모(40세, 충북 금산 거주)씨로 행정공무원들의 발빠른 대응으로 구출된 뒤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오전 8시경 진안의료원으로 후송됐다.

 

구출과정에서 인근 주민이 배를 소유하고 있다는 것을 알고 대응한 배상현 민원팀장과 응급상황에 대비하여 구명조끼를 휴대하고 다닌 진연호 산업팀장, 지난해 마이산에서도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구한 바 있는 환경미화원 장영호 씨의 구조작업 등 공무원들의 신속한 대응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진안군,용담면용담교,진연호,배상현,장만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