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19년 녹색어머니연합회 발대식

스쿨존 어린이 안전 논의,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 원더우먼-녹색어머니가 지킨다.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5/16 [06:47]

전북경찰청, ‘19년 녹색어머니연합회 발대식

스쿨존 어린이 안전 논의,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 원더우먼-녹색어머니가 지킨다.

이영노 | 입력 : 2019/05/16 [06:47]

▲ 전북경찰청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북지방경찰청(청장 강인철)은 15(수)일 스쿨존 교통안전을 위한 ‘19년 녹색어머니 전북연합회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발대식에는 도내 15개 지역 146개 학교에서 활동 중인 녹색어머니 27,820명을 대표하여 각 시군 녹색어머니 회장 등 15명이 참석하였다.

 

이날 행사는 ‘18년 스쿨존 사고예방과 안전교통지도 등 어린이의 안전한 교통환경을 위해 힘쓴 녹색어머니 연합회원에 대한 감사장 수여와 ’19년 신임 임원진 위촉식, 스쿨존 교통안전 대책에 대한 토론 순으로 진행되었다.

 

전북경찰청과 녹색어머니회원들의 활동으로 전북 도내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고는 4월말 기준 작년대비 75%(-3건) 감소하였으며, 스쿨존 내 어린이 사망자는 13년 이후 현재까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을 정도로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다닐 수 있는 스쿨존을 만들었다.

 

임소형 연합회장(제10대)은 “학교 주변 아이의 교통안전을 내 아이의 안전이라고 생각하며 최선을 다 할 것이다” 라고 밝혔다.

 

강인철 청장은 “도내 7년간 스쿨존 어린이 사망사고 제로화를 유지하고 있다. 녹색어머니의 봉사와 노고가 없었다면 불가능 했을 것이다.” “녹색어머니연합회 활동에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청,녹색어머니회,강인철,임소형연합회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