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규 후보, 보수 성지 예산군 선대위원장에 황선봉 전 군수 위촉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3/24 [16:00]

강승규 후보, 보수 성지 예산군 선대위원장에 황선봉 전 군수 위촉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4/03/24 [16:00]

▲ 강승규 예산군·홍성군 국민의힘 후보가 황선봉 예산선대위원장, 김석환 홍성 선대위원장과 함께 24일 예산연락사무소 개소식에서 함께 하고 있다.  © 강승규 캠프 제공

 

[오늘뉴스=박상진 기자]

 

국민의힘 강승규 예산군·홍성군 후보가 지난 23일 예산연락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예산군수를 2번 지낸 황선봉 전 예산군수에게 예산군 선거대책위원장 임명장을 전달하고 승리를 다짐했다.

 

황선봉 예산군선대위원장은 "그동안 예산군민들께서 예산군을 보수의 성지로 만들어 주셨다면서 젊고 유능한 강승규 후보가 이번 선거에서 압도적으로 당선되 지역발전의 기폭제를 만들자"고 당부했다.

이어 황선봉 위원장은  "그동안 보수의 성지를 이룩하신 홍문표 의원께서도 자신과 동거 동락했던 당직자들과 함께 힘을 모아 강승규 후보를 압도적으로 당선시켜 달라고 말씀하셨다"고 밝혔다.

 

이에 강승규 후보는 "불모지에서 보수의 성지로 만들어주신 예산·홍성의 황선봉·김석환 선대위원장님을 비롯한 당원과 군민들께 감사드린다" 고 강조했다.

 

▲ 강승규 후보 예산연락사무소 개소식  © 강승규 후보 캠프 제공

 

또한 강 후보는 예산·홍성군의 지방소멸의 위기에서 지방 패러다임을 로컬 브랜드로 확 바꿔 교통 문화 등 인프라를 구축해 살기 좋은 고장으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강승규 후보는 예산의 맛, 홍성의 맛을 살려 산업화, 민주화, 부국강병을 이룩하신 어르신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달하면서 청년들에게는 의료 및 생활서비스와 복지시스템으로 청년이 떠나지 않는, 1차 산업인 농·축산을, 2차 가공 산업을, 3차 서비스업 등 6차 산업까지 수도권과 주변 첨단 도시와 연계해 먹거리를 만들어낼 것임을 다짐했다.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