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연천역 주변상권 활성화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1/05/03 [08:22]

연천군, 연천역 주변상권 활성화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21/05/03 [08:22]

▲ 김광철 연천군수, 유상호 도의원, 최숭태 군의회 의장 및 의원, 연천읍 주민대표, 상인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천역 연계 주변상권 활성화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연천군은 연천군수, 도의원, 군의회 의장 및 의원, 연천읍 주민대표, 상인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천역 연계 주변상권 활성화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4월 30일 개최했다.

 

연천역 연계 주변상권 활성화방안 연구용역은 2022년 경원선 전철 연장 개통에 따라 최종 종착역이 되는 연천역을 중심으로 역세권에 인접한 주변상권의 활성화 계획을 수립하고 각종 정부 지원사업과 연계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으며, 용역 추진상황에 대한 중간 상황을 점검하고 보완하기 위한 토론이 이어졌다. 

 

아울러 연천군은 연천방문의 해(20년~23년)와 전철시대를 대비해 역광장조성, 망곡근린공원, 제인폭포 공원화사업, 차탄천 에움길 정비 등 연천역 주변지역에 대한 유동인구 관광체험 인프라를 꾸준히 정비 확충 중에 있다.

 

김광철 연천군수는 “연천역 주변상권 활성화를 위해 연천군 상권의 공간 특성과 도시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실효성이 높은 활성화 전략 방안 등을 모색할 계획이며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