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도민, 제11대 경기도의회 의정활동 '기대한다' 58.5%, 생활환경 만족 76.1%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11/30 [20:31]

경기도 도민, 제11대 경기도의회 의정활동 '기대한다' 58.5%, 생활환경 만족 76.1%

오늘뉴스 | 입력 : 2022/11/30 [20:31]

▲ 제11대 경기도의회 의정활동에 대한 경기도민 인식 조사   © 경기도의회 제공

 

 [오늘뉴스 노명복 기자]  경기도민 절반 이상이 제11대 경기도의회의 향후 의정활동에 대해 기대한다라는 긍정 평가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민들은 의회가 관심 가져야 할 최우선 분야에 대해 산업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이라고 답하는 등 민생경제 회복을 핵심 과제로 꼽았다.

 

경기도의회(의장 염종현)는 지난 10월 28일부터 30일까지 사흘 동안 경기도 거주 만 19세 이상의 도민 1천 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11대 경기도의회 의정활동에 대한 경기도민 인식조사’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도민의 의정활동 수요와 평가를 구체적으로 파악하고실제 체감하는 경기도 경제상황과 생활환경을 측정하기 위해 실시됐다.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과반수인 58.5%가 제11대 의회에 대해 기대한다고 답하면서 도민 사이에 향후 의정활동에 대한 긍정적 공감대가 형성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 제11대 경기도의회 의정활동에 대한 경기도민 인식 조사  © 경기도의회 제공


11대 의회에서 특히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분야에 대한 질의에는 응답자의 28.8%가 산업경제ㆍ일자리 분야라고 답했다이어 도시ㆍ환경ㆍ주택 분야(16.2%)’, ‘건설ㆍ교통 분야(14.1%)’, ‘보건ㆍ복지 분야(12.6%)’, ‘청소년ㆍ학교교육 분야(8.4%)’ 순으로 분석됐다.

 

산업경제·일자리 분야를 최우선 의정활동 사항으로 뽑은 응답자들은 청년·노인 대상 일자리 창출’, ‘경제 활성화’, ‘산업체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의회가 관심 가져야 할 핵심 정책이라고 밝혔다.

 

이어 경기도의원이 중점을 둬야 할 의정활동으로 예산 낭비 방지를 위한 감시활동이라는 응답이 38.7%로 가장 많았고, ‘고충ㆍ민원 해결을 위한 지역주민 소통(26.2%)’, ‘지역현안 관리(14.9%)’, ‘규제완화 및 강화를 위한 조례 제정ㆍ개정(9.1%)’ 등이 거론됐다.

  

의정역량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는 도민 의정활동 참여 기회 제공(21.5%)’, ‘입법·법률고문 등 전문가를 활용한 입법활동 지원(21%)’, ‘행정사무감사 지원(17.8%)’, ‘도정과 교육행정 협치(15%)’, ‘의원들의 의정역량 개발 지원(13.3%)’ 등의 의견이 나왔다.

 

또한 도민들은 의정활동에 대한 정보를 ‘SNS(유튜브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37.5%)’, ‘신문ㆍ방송 등 언론매체(26.7%)’, ‘경기버스TV, 지하철전광판 등 옥외매체(19.9%)’ 순으로 전달받기를 희망했다.

 

이 외에도 도민 10명 중 7명 이상이 현재 거주하고 있는 도내 시·군의 생활환경에 만족(76.1%)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염종현 의장은 도민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집행부와 긴밀히 협조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 도의회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앞으로 도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도의회에서 운영중인 유튜브페이스북 등 SNS 소통창구를 통한 홍보를 강화하고도민과의 적극 소통을 실시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이번 조사는 여론조사기관 글로벌알앤씨()’에 의뢰해 유무선 전화면접으로 이뤄졌으며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오차범위는 ±3.1%포인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