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호 남동구청장, 구월1동 시작으로 20개 동 현장 소통 방문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1/12 [11:02]

이강호 남동구청장, 구월1동 시작으로 20개 동 현장 소통 방문

오늘뉴스 | 입력 : 2022/01/12 [11:02]

▲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구월1동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시 남동구는 지난 11일 구월 1동을 시작으로 7일에 걸쳐 20개 동의 ‘구청장 새해 동 현장 소통 방문’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소통 방문은 지난해에 이어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해 참석자를 10명 이내로 줄이고 경로당 및 현장 일정은 제외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11일 오전 구월1동, 오후에는 구월3동과 구월4동을 각각 방문해 자생 단체 임원들과 만나 올해 각 동 주요 사업을 설명하고, 동별 현안 사항에 대한 소통을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 구청장은 올해 구의 한자성어로 선정한 호시우행(虎視牛行)을 소개하며, 어려움을 이겨내고 구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한 걸음씩 꾸준하게 나아가며 민선 7기를 잘 마무리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이날 한 참석자는 수해 피해의 당사자였는데 구월 우수저류시설 설치 등 침수방지대책을 추진해줘 감사하다고 말했고, 또 다른 참석자는 그동안 각 동에서 개별적으로 큰 비용과 시간을 들였던 김장담그기 행사를 구가 김장축제로 통합·개최해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많은 구민과 만나고 직접 소통하는 시간을 갖지 못해 아쉽지만, 소통협력담당관과 동 행정복지센터, 국민신문고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항상 주민 의견을 듣고 최대한 구정에 반영해 주민이 더욱 살기 좋은 남동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동 현장소통 방문은 오는 1월 21일 논현고잔동을 끝으로 마무리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