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수인선에 이어 독배로에 ‘도시 바람길 숲’ 조성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1/08/06 [12:03]

미추홀구, 수인선에 이어 독배로에 ‘도시 바람길 숲’ 조성

오늘뉴스 | 입력 : 2021/08/06 [12:03]

▲ 도시 바람길 숲  전경©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미추홀구가 수인선 바람길 숲에 이어 보행로 바람길 숲을 조성했다.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는 독배로 인하대사거리에서 인천대로 구간 보행로에 ‘독배로 도시바람길 숲’을 조성했다.

 

구는 독배로 구간 보행로가 폭 10m 내외, 연장 340m로 보행 시 햇볕을 피할 공간 없어 인근에 조성된 수인선 바람길 숲과 함께 녹지를 확충하기 위해 지난해 도시바람길 숲 대상지로 선정했다.

 

독배로 바람길 숲에는 줄기가 곧게 뻗고 가을철 단풍이 오래가는 대왕참나무와 봄에 흰 꽃이 피는 팥배나무, 황금사철, 단풍철쭉 등 다양한 수종을 심었다.

 

독배로 바람길 숲 조성에는 산림청 국비 1억5천만 원, 시비와 구비 1억5천만 원 등 모두 3억 원이 투입됐다.

 

구 관계자는 “독배로 도시바람길 숲과 같이 주민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녹지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