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물향기수목원 보행약자도 걷기편한 ‘무장애나눔길’ 만든다

2020년 8월까지 수목원 내 습지생태원 주변 데크길 및 포장길 600m 조성

정종록 | 기사입력 2020/02/04 [08:14]

경기도, 물향기수목원 보행약자도 걷기편한 ‘무장애나눔길’ 만든다

2020년 8월까지 수목원 내 습지생태원 주변 데크길 및 포장길 600m 조성

정종록 | 입력 : 2020/02/04 [08:14]
    물향기수목원 습지생태원 내부


[오늘뉴스=정종록 기자] 경기도 대표 수목원인 물향기수목원에 보행약자 여부 상관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숲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나눔길’이 조성된다.

‘무장애나눔길’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추진하는 녹색자금 공모사업으로 휠체어나 유모차 등을 이용하는 보행약자들이 안전하게 숲을 이용할 수 있도록 산책길을 만드는 사업이다.

물향기수목원은 2020년도 공모사업에 당선됨에 따라 녹색자금 2억7천6백만원을 확보, 총 4억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물향기수목원의 상징이자 탐방객들로부터 가장 인기가 많은 습지생태원 주변에 약 600m 규모의 ‘무장애나눔길’을 만들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사는 2020년 8월 완공을 목표로 올해 3월부터 들어갈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경사 4% 이하의 목재 데크길과 포장길을 조성하고 보행약자들이 편히 쉬어갈 수 있도록 일정 구간에 휴게공간을 만들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광선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장은 “지난해 무궁화원 리모델링에 이어 올해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으로 보행약자들도 일반인과 차별 없이 식물 관찰과 교육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