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과태료 체납하면 게시판 공개 및 직장급여 압류

송달통보불응에 과태료 체납자... ‘꼼짝 못한다’

이영노 | 기사입력 2015/06/25 [06:03]

전주시, 과태료 체납하면 게시판 공개 및 직장급여 압류

송달통보불응에 과태료 체납자... ‘꼼짝 못한다’

이영노 | 입력 : 2015/06/25 [06:03]
▲ 24일 완산구청장 이름으로 게시판에 공개된 체납자 공고문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전주시 완산구청(구청장 안병수)은 지방세기본법 제33조에 따라 체납자를 게시판에 공고했다.

 

이에 체납자는 이 xx 전주시 완산구 용머리로 20 , 101동 3xx(효자동1가, 현대아파트)이다.

 

이는 과태료 체납자에 대한 직장급여압류 예고 송달불능에 따른 공시송달 공고로서 전주시 홈페이지에 거주지 및 이름을 공개했다.

 

실명이 공개된 이씨는 “공중위생관리법 제17조(위생교육)를 위반한 체납자에 대한 납부 독촉 및 급여압류 예고 송달불능분에 대하여 지방세기본법 제33조 규정에 의거 공시송달 공고문을 홈페이지 및 게시판에 게시하고자 합니다.”라고 전주시가 전하는 위반사항이다.

 

이와 같은 전주시 완산구청의 강경한 입장은 “위의 서류를 2015년 6월 17일 귀하에게 등기우편 송달하였으나 수취인 미 거주(부재), 이사, 주소(거소)불명 등의 사유로 송달이 불가능함에 따라 ‘지방세기본법 제33조’에 따라 공고합니다.”라고 이유를 밝혔다.

 

한편, 전주시 완산구청의 체납자 실명공개로 시민들의 반응이 궁금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완산구청,안병수,체납자,지방세기본법,이영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