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춘성 진안군수-우범기 전주시장, 전주승화원 같이 쓰자..고향사랑기부금도 교류협력

전주승화원 함께 하자... 전주시민과 진안군민의 행복과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

이영노 | 기사입력 2023/03/20 [15:27]

전춘성 진안군수-우범기 전주시장, 전주승화원 같이 쓰자..고향사랑기부금도 교류협력

전주승화원 함께 하자... 전주시민과 진안군민의 행복과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

이영노 | 입력 : 2023/03/20 [15:27]

▲ 전춘성 진안군수-우범기 전주시장 협약식...사진=이상근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우범기 전주시장과 전춘성 진안군수는 상호 지역에 고향사랑기부금을전달하며 고향사랑기부제의 조기 정착을 응원하고, 교류·협력을 강화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20일 전주시와 진안군은 진안군수실에서 우범기 시장과 전춘성 군수 등 양 지자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향사랑기부금 상호협약식을 갖고, 전주시민과 진안군민의 행복과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대표적으로 양 시·군은 같은 ‘후백제역사문화권’에 포함된 지자체로서 후백제의 찬란한 역사문화를 복원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또한 전주승화원 현대화사업 업무협약을 통해 전주시민뿐만 아니라 진안군민도 동등한 자격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양 시·군간 협력관계를 이어가기로 했다.

 

이와 관련 전주와 진안은 조선 건국 과정에서도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는 지역이다.

 

이는 조선을 건국한 태조 이성계는 남원 운봉 황산에서 왜구를 토벌하고 전주한옥마을 오목대에서 한고조 유방이 불렀다는 ‘대풍가(大豊歌)’를 부르면서 개국의 결의를 굳혔으며, 꿈속에서 신선에게 금척을 받았던 장소와 꼭 닮은 마이산 봉우리 바로 밑 은수사에서 왕조를 꿈꾸며 100일 기도를 드렸기 때문이다.

 

이에 우범기 시장은 지난 1월 전주·완주 상생협력 기부를 시작으로 부안군, 익산시, 장수군 등 도내 지자체와 고향사랑 상호기부를 이어왔다. 또, 전주시와 함께 전라도라는 명칭이 있게 한 나주시와도 고향사랑기부금으로 서로 응원을 보내기도 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이날 “진안군과 전주시는 후백제역사문화권을 비롯해 용담호 식수 공급 등 과거에서 현재까지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이번 고향사랑기부 행사가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발전을 도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이번 상호기부가 전주시와 진안군이 고향사랑기부제로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면서 “전주만의 성장과 발전이 아닌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을 앞둔 도내 14개 시군이 함께 성장하는 데 앞장서 그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국민들이 현 주소지를 제외한 다른 지방자치단체에 기부금을 납부하면 10만 원까지 전액 세액공제, 10만 원 초과분에 대해 16.5%의 세액공제와 함께 기부금의 30% 이내의 답례품을 기부자에게 제공할 수 있는 제도다. 모인 기금은 주민의 복리를 증진할 수 있는 사업에 쓰이게 되며, 참여는 온라인 ‘고향사랑 e음 시스템(www.ilovegohyang.go.kr)’을 이용하거나, NH농협은행을 방문해 기탁서를 작성한 후 기부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춘성 진안군수-우범기 전주시장, 전주승화원 같이 쓰자..고향사랑기부금 교류협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