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전북서부보훈지청, 제77주년 광복절 맞아 이석규 애국지사 위문

전북 도내 유일한 생존 애국지사 이석규 옹(96세)에게 대통령 위문품 전달

이영노 | 기사입력 2022/08/09 [09:39]

익산 전북서부보훈지청, 제77주년 광복절 맞아 이석규 애국지사 위문

전북 도내 유일한 생존 애국지사 이석규 옹(96세)에게 대통령 위문품 전달

이영노 | 입력 : 2022/08/09 [09:39]

▲ 애국지사 이석규 옹(96세)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북서부보훈지청(지청장 김영진)은 제77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지난 8일 전주보훈요양원을 찾아 전북 도내 유일한 생존 애국지사인 이석규 옹(96세)에게 대통령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석규 지사는 1943년 3월 광주사범학교 재학 중 학우들과 함께 무등독서회를 조직해 민족의식을 함양하고, 연합군 상륙에 맞춰 봉기를 모의하다가 체포돼 옥고를 치렀다.

 

그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0년 대통령 표창 서훈을 받았다.

 

김영진 지청장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하신 지사님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고, 그 공헌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며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전북서부보훈지청은 매월 생존 애국지사에게 특별예우금을 지급하고 독립유공자 유가족 약 100여명에게 제수비, 사망조위금, 가계지원비 등을, 유가족 약 350여명에게는 생활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 전북서부보훈지청, 제77주년 광복절 맞아 이석규 애국지사 위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