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본격 휴가철 맞아 피서지 내 음식점 등 194개소 점검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7/17 [13:22]

인천시, 본격 휴가철 맞아 피서지 내 음식점 등 194개소 점검

오늘뉴스 | 입력 : 2022/07/17 [13:22]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수욕장 등 피서지에서 영업 중인 음식점과 보양식 취급 음식점, 빙과류 제조업소 등 총 194개소에 대한 안전관리 점검을 한다.

 

이번 점검은 이달 18일부터 26일까지 식중독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위생점검과 더불어 최근 증가 추세인 코로나19 억제를 위한 방역관리를 할 예정이다.

 

위생점검은 무신고 영업행위, 유통기한 경과 식품의 판매 및 보관, 냉장냉동 시설의 정상작동 등 보관기준 준수여부, 식품의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 등을 중점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또, 시설 이용자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준수 여부 및 식기류 소독, 테이블 간 거리두기 등 일상 속 자율 생활방역수칙 등 코로나19 재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방역관리도 함께 실시하게 된다.

 

시는 이번 휴가철 피서지 점검과 함께 콩국수, 냉면, 식혜 등 여름철 다소비 식품에 대한 수거검사를 통해 식품 안전성 확보에도 힘쓸 예정이다.

 

정형섭 시 건강체육국장은 “이번 휴가철 점검은 식중독 예방과 코로나19 확진 증가세 억제 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것”이라며, “시민들의 건강권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